회원동정

KOREA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ALUMNI ASSOCIATION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자,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 증가

2023-11-14
조회수 256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자,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 증가


이대목동병원 소화기내과 이한아(69회) 교수가 세브란스병원(소화기내과 김승업 교수, 예방학교실 이호규 교수, 이혁희 임상강사) 연구팀과 함께 대상이상연관 지방간질환 환자에서 정상 대조군보다 심혈관질환의 발생 위험도가 증가한다는 것을 밝혀내 주목된다.
연구팀은 최근 국내 건강검진 수진자 970만 명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연구결과 최근 새롭게 명명된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 환자의 유병률이 27.5%에 달하며, 이들이 정상 대조군보다 심근경색, 심부전, 심혈관질환 연관 사망을 포함한 심혈관질환 위험도가 1.39배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이 있으면서 음주자이거나 바이러스 간염 등과 같은 다른 종류의 간질환이 병합돼 있는 환자의 경우도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도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 결과가 유병률이 높은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 환자들의 합병증이나 입원, 사망으로 연결될 수 있는 위중한 질환인 심혈관 질환이 발생할 위험이 높음을 보여줬다는데 중요한 임상적 의미를 가진다는 점을 강조했다.
연구 책임자인 세브란스병원 소화기내과 김승업 교수와 연세의대 예방학교실 이호규 교수는 “대사이상 연관 지방간질환 환자들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연구의 주저자인 이대목동병원 소화기내과 이한아 교수는 “대사이상 연관 지방간질환 질환의 국내 유병률이 높은 만큼 국가적 차원에서의 체계적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간장학 분야 최고 권위의 국제 학술지이며 위장관 및 간 분야 상위 10% 저널인 '거트(Gut)' (인용지수 24.5)에 '대사이상연관 지방간질환 환자와 심혈관 질환 위험도'라는 주제로 게재됐다.

 

   왼쪽부터 세브란스병원 김승업 교수, 연세의대 이호규 교수, 이대목동병원 이한아 교수, 연세의대 이혁희 임상강사


출처 : 의학신문(http://www.bosa.co.kr)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