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원 소식

KOREA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ALUMNI ASSOCIATION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온라인 개소식 및 심포지엄 성료

2021-10-18
조회수 19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온라인 개소식 및 심포지엄 성료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센터장 오민정)은 지난 10월 15일(금) 오후 3시 개소식 및 심포지엄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개소식에는 고려대 김영훈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고려대구로병원 한승규 병원장을 비롯한 주요 보직자 및 센터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개소 기념 심포지엄은 2020년 3월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의 진료 개시 이후, 그간의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심포지엄은 총 2개의 세션으로 구성됐다. Session 1은 고려대안산병원 산부인과 김해중 교수가 맡았으며,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지원 방향(보건복지부 공공의료과 강소영)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운영 경험(강원의대 통합치료센터장 황종윤)을 주제로 한 초청 강연이 진행됐다.

Session 2는 고려대의대 소아청소년과 홍영숙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아,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소개(고려대구로병원 산부인과 이기수, 소아청소년과 최진화)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발전 방향(고려대구로병원 산부인과 조금준, 소아청소년과 송인규)에 대한 발표가 이뤄졌다.

오민정 센터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의 여파로 1년 넘게 미뤄졌던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개소식 겸 심포지엄에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행복한 임신과 안전한 분만, 태아 및 신생아 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훈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고려대의료원의 설립 이념이 바로 모성 보건”이라며 “인류의 미래를 책임질 소중한 생명을 다루는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하며 고려대의료원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축사를 전했다.

한승규 원장은 “고려대구로병원은 중증환자 비율 61%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국내 최고 중증질환 치료 특화병원으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며 “신생아부터 성인까지 모든 연령대의 건강을 책임지는 권역 내 최상위 의료기관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려대구로병원은 2019년 4월 보건복지부로부터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지원 사업기관으로 지정되어, 2020년 3월 진료를 본격적으로 진료를 개시했다. 고위험 임신부터 출산 이후까지 산모 및 태아·신생아 치료를 위한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며 서울 서남권역 내 거점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개소식(테이프 커팅식)              고려대구로병원 고위험 산모·신생아 통합치료센터 개소 기념 심포지엄


0